기사제목 한-핀란드 외교장관 회담 결과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핀란드 외교장관 회담 결과

기사입력 2018.02.23 21:5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jpg

강경화 외교장관은 평창 동계올림픽 계기 방한중인 「티모 소이니(Timo Soini)」 핀란드 외교장관과 2.22(목) 17:30-18:00간 한-핀란드 외교장관회담을 갖고, △양국 관계 △한반도 정세 △글로벌 이슈 등에 대해 논의했다.

강 장관은 금번 평창 동계올림픽 계기 시필라 총리의 방한에 이어 소이니 외교장관이 방한하는 등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핀란드 정부의 각별한 관심과 참여에 대해 사의를 표했다.

양 장관은 양국이 1973년 수교 이래 외교·안보, 경제·통상, 과학·기술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긴밀한 우호협력관계를 발전시켜 온 것을 평가하고, 민주주의, 자유무역, 다자주의 등 양국이 공유하고 있는 가치에 기반하여 인적교류, 방산, 북극개발, 사이버 안보 등 제반 분야에서 협력을 한층 강화해 나가자고 했다.

강 장관은 북한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및 최근 남북대화 등 한반도 정세를 설명하고 올림픽을 계기로 조성된 남북대화의 모멘텀이 비핵화 대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핀란드를 포함한 국제사회의 지속적인 관심과 협력을 당부했다.

이에 대해 소이니 장관은 한반도 긴장 완화를 위한 외교적 노력의 중요성에 공감을 표하고, 우리 정부의 대북정책을 적극 지지한다고 했다. 

한편 양 장관은 국제기구 선거 관련 상호지지 등 글로벌 무대 협력 방안과 우크라이나 정세 등에 대해서도 심도있는 의견을 교환했다.

금번 한-핀란드 외교장관회담은 금년도 양국 수교 25주년을 맞이하여 양국간 우호협력 증진 방안을 모색하고 한반도 평화·안정을 위한 대북정책 협력을 재확인하는 계기가 된 것으로 평가된다.

<저작권자ⓒ월드저널 & worldjournal.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BEST 뉴스
 
 
 
 
  • 월드저널(worldjournal.co.kr)  |  설립 : 2018년 2월 5일  |  발행인 : 주상오 | 편집인 : 천철기 | 주소 : 경기도 이천시 장호원읍 장감로 6                
  • 사업자등록번호 : 776-86-00455  |  등록번호 : 경기 아 51798 | 청소년보호정책 : 지시은        
  • 대표전화 : 031)335-8005, 339-8003. 팩스 : 031)322-8869.  |  wdjnews007@naver.com
  • 회사명 : 주상건설 주식회사 | 대표 : 주상오 | 사업자번호 : 776-86-00455           
  • Copyright © 2018 월드저널 all right reserved.
월드저널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