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이탈리아 하루만에 코비드-19 사망자 475명 늘어나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이탈리아 하루만에 코비드-19 사망자 475명 늘어나

기사입력 2020.05.06 14:2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Italy coronavirus deaths rise by record 475 in a day. The number of people dying from coronavirus in Italy has risen by 475 in one day to nearly 3,000 - the biggest increase since the outbreak.


이탈리아 하루만에 코비드-19 사망자 475명 늘어나


이탈리아 거리를 소독하는 방역 요원


이탈리아의 코비드-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 사망자가 하루 만에 500명 가까이 증가하며 피해 확산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탈리아 보건당국은 18일 오후 6시(현지시간) 기준 전국 누적 확진자 수가 35,713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전날 대비 4,207명(13.35%)이나 증가한 것이다. 하루 만에 확진자가 4천 명 이상 증가한 것은 처음이다.


누적 사망자도 무려 475명(18.97%) 증가한 2,978명으로 잠정 집계됐다. 하루 기준 사망자 증가 인원과 증가율 모두 최대다. 연일 신규 사망자가 폭증하며 바이러스 발원지인 중국의 사망자 수 3,237명과의 격차가 크게 좁혀졌다.


누적 확진자 수 대비 누적 사망자 수를 나타내는 치사율도 8.3%까지 치솟았다. 전날 대비 0.4% 포인트 상승한 것이다. 한국의 1.0%보다 8배 이상 높다.


누적 사망자와 완치자 4,025명를 뺀 실질 확진자 수는 28,710명이다. 이 가운데 집중 치료를 요하는 중환자는 2,257명으로 전날 대비 197명 늘었다.


누적 검사 인원은 165,541명으로 한국 295,647명의 56% 수준이다. 누적 확진자의 주별 분포를 보면 바이러스 확산의 거점인 롬바르디아 17,713명, 에밀리아-로마냐 4,525명, 베네토 3,214명 등 북부 3개 주가 전체 71.2% 비중을 차지한다.


바이러스 확산세가 좀처럼 꺾이지 않으면서 이탈리아 정부도 추가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 파올라 데 미켈리 교통부 장관은 이날 현지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내달 3일까지 발효된 전국 이동제한령을 연장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자가 격리의 실효성을 높이고자 조깅을 포함한 모든 외부 스포츠 활동을 금지하는 방안도 추진하고 있다.


비첸초 스파다포라 체육부 장관은 "집에서 벗어나지 말라는 요청이 받아들여지지 않는다면 강제로 그렇게 해야 할 것"이라며 강력 대응을 시사했다.

<저작권자ⓒ월드저널 & worldjournal.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월드저널(worldjournal.co.kr)  |  설립 : 2018년 2월 5일  |  발행인 : 주상오 | 편집인 : 천철기 | 주소 : 경기도 이천시 장호원읍 장감로 6                
  • 사업자등록번호 : 776-86-00455  |  등록번호 : 경기 아 51798 | 청소년보호정책 : 지시은        
  • 대표전화 : 031)335-8005, 339-8003. 팩스 : 031)322-8869.  |  wdjnews007@naver.com
  • 회사명 : 주상건설 주식회사 | 대표 : 주상오 | 사업자번호 : 776-86-00455           
  • Copyright © 2018 월드저널 all right reserved.
월드저널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